스피치  /  주제별  /  격려사

유료회원 (격려사) 지역 향우회장 친목회 격려인사말 - 섬네일 1page
1/2
  • 1 page
  • 2 page

(격려사) 지역 향우회장 친목회 격려인사말

상품번호
YF-BIZ-185662
분량
2 page
조회
1,595 건
파일 포맷
한글 (hwp) Microsoft Word (doc) Adobe PDF (pdf)
이용등급
유료회원
후기 평가

0건의 후기보기
건강하고 행복한 지역을 만들기 위해 우리 모두 앞장서자는 내용의 지역 향우회장이 친목회 정기모임에 참석한 향우회원들에게 말하는 격려인사말입니다.
  • 원하시는 파일 포맷을 선택해주세요.
  • 한글 (hwp)한글 (hwp)
  • Microsoft Word (doc)Microsoft Word (doc)
  • Adobe PDF (pdf)Adobe PDF (pdf)

TAG

#여름인사말 #시즌인사말 #격려인사말 #여름인사 #격려인사 #향우회 #친목회 #인사말 #회장
예스폼 2023년 세무달력 증정 이벤트

예스폼

본 문서의 미리보기 큰 이미지
유료회원이 되시면 보실 수 있습니다.

[친목회 정기모임-지역 향우회장-시즌인사말]
건강하고 행복한 지역을 만들기 위해 우리 모두 앞장섭시다.
지역 향우회 여러분, 안녕하세요?
내리는 비에 아련한 추억이 묻어나고 있는 7월의 어느 날입니다.
학창 시절에는 쏟아지는 빗방울만 보아도 감성에 젖곤 했었는데요.
나이가 들고 결혼을 하고, 아이를 낳고 키우다 보니 어느덧 그런 감성은 다 사라졌음을 느낍니다.
비가 내려도 오는구나, 눈이 와도 그런가 보다 하여 메말랐습니다.
하지만 오늘 문득 비 오는 창밖을 바라보며 감성에 젖어들었는데요.
아마 여러분을 만나러 오는 길이 설레고 행복해서가 아니었나 싶습니다.
알지 못하는 이를 만난다는 것이 아니라 그립고 보고 싶었던 여러분을 만나러 오는 길이 그랬습니다.
소나기처럼 첫사랑을 앓기도 하였고, 비를 피해 누군가와 우산을 나눠 쓴 기억을 끄집어내며 혼자 웃기도 했습니다.
생생하기만 할 것 같은 시절이 금방 지나갔으나 여러분과의 소중한 인연은 오래도록 기억하고 이어가고 싶습니다.
비가 내리는 중복인데 맛있는 음식은 드셨습니까?
간단하게 복날에 대해 말씀드리자면 삼복은 음력 6월에서 7월 사이에 있는 절기입니다.
하지가 지난 다음 셋째 경일을 초복, 넷째 경일을 중복, 입추 후 첫 경일을 말복이라고 하고 이를 삼경일 또는 삼복이라 하는데요.
(이하 생략)

받은 별점

/ 5

0개 의 별점 0건의 리워드

2022년 예스폼 후기왕을 찾습니다!

예스폼에서 이용하신 서식에 후기를 남겨주세요.
리뷰를 가장 많이, 정성스럽게 작성해주신 분을 후기왕으로 선정합니다.
이용하신 서식을 함께 등록하면 당첨 확률 UP!

이벤트보기

격려사 [words of encouragement, 激勵辭] 조회수 897

격려사는 식을 베푸는 자리에서 용기나 의욕이 솟아나도록 북돋워 주기 위하여 하는 말을 가리키는데, 체육대회 등 여러 가지 대회에서 선수들을 대상으로 하거나, 워크숍에 모인 다수의 사람들에게 하는 인사말의 일종이다. 축하할 일이 있는 자리에서는 청중에게 축하인사를 하고, 앞으로의 발전 모습을 기대한다는 내용으로 작성하여 청중 앞에서 자신의 소견을 발표하는 것이다. 스피치를 하게 되는 장소와 목적에 맞는 인사말과 포부 등을 담아 청중에게 예의를 ...

서식사전 더보기

연관 추천서식

온라인문의 카톡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