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피치  /  주제별  /  기념사

유료회원 (기념사) 야학 개교 20주년 교장 선생님 기념 인사말(열정, 배움) - 섬네일 1page
1/2
  • 1 page
  • 2 page

(기념사) 야학 개교 20주년 교장 선생님 기념 인사말(열정, 배움)

상품번호
YF-BIZ-128324
분량
2 page
조회
1,398 건
파일 포맷
한글 (hwp) Microsoft Word (doc) Adobe PDF (pdf)
이용등급
유료회원
종합 별점

0건의 후기보기
야학 개교 20주년에 열정과 열의로 가득했던 지난 날을 돌아보며 앞으로도 희망을 나누어주는 학교가 되길 바란다는 내용의 교장 선생님의 기념 인사말 입니다.
  • 원하시는 파일 포맷을 선택해주세요.
  • 한글 (hwp)한글 (hwp)
  • Microsoft Word (doc)Microsoft Word (doc)
  • Adobe PDF (pdf)Adobe PDF (pdf)

TAG

#기념인사말 #기념인사 #인사말 #선생님 #기념식 #기념사 #20주년 #주년 #인사
부서별 비즈니스 업무 서식 100건 업데이트

예스폼

본 문서의 미리보기 큰 이미지
유료회원이 되시면 보실 수 있습니다.

[야학 개교 20주년-교장 선생님-기념사]
척박한 땅에서 피운 배움의 꽃
배움에 목마른 사람들이 있었습니다.
또 가진 것들 아낌없이 나누려는 사람들이 있었습니다.
그런 나눔의 시간, 열정 가득한 배움의 시간,
그 시간들이 모여 오늘 스무 돌을 맞았습니다.
20년, 어떤 이에게는 너무 짧은 시간입니다.
그러나 우리 앞에 왔던 고난과 역경의 세월은 결코 짧지 않았지요.
그래서 지금 여러분 앞에 선 저는 차오르는 눈물을 숨길 길이 없습니다.
처음, 우리 야학은 제 전셋집에서 그 시작을 맞았습니다.
빛도 잘 안 드는 반지하방의 퀴퀴함 속에서 여러분은 끝없이 가르쳤고 또 배웠습니다.
그 땐 선생님도 저 하나에 학생 다섯 명뿐이었지만 우리의 수업은 몇 시간이나 계속되었습니다.
그때 그 학생들의 빛나는 눈동자를 어찌 잊을까요.가난은 실로 많은 것을 앗아가고 무색케 하지만,
여러분의 열정만큼은 가난 아니라 총칼로도 겁박하거나 흔들지 못했습니다.
피곤한 중에도 꼭 들러 학생들의 빛이 되어준 선생님들, 고맙습니다.
(이하 생략)

받은 별점

/ 5

0개 의 별점 0건의 리워드

별점을 매겨주세요.
스타벅스 기프티콘현금 리워드를 드립니다.

사용후기 등록 : 매월 추천 스타벅스 음료쿠폰

문서리뷰 등록 : 최대 10,000원 지급(이벤트 기간 최대 20,000원)

기념인사말[紀念人事말] 조회수 190

기념인사말은 기념사를 말한다. 기념사는 발표자가 개교식, 개업식, 준공식, 점포 개점 및 환영사 등 축하하는 자리에서 청중에게 축하와 앞으로의 발전을 기대한다는 내용으로 작성된 문서를 말한다고 볼 수 있다. 따라서 누구나 집중할 수 있도록 35분 이내가 적당하며, 지나친 미사여구나 상투적인 문구를 반복하기보다는 그 상황에 맞도록 높임말을 사용하되, 유머나 위트를 사용하여 집중을 유도하는 것이 중요하다. 기념사는 청중을 상대로 하는 인사 문이므 ...

서식사전 더보기

연관 추천서식

온라인문의 카톡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