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스폼스피치&인사말

월별 인사말 > 9월 (264건)

전체 : 264건
페이지 : 1/53
(9월) 1년 중 가장 아름다워지는 시간 복사하기
손닿을 수 없을 듯이 높아지던 가을 하늘에 구름이 하나 둘 모이더니 어느새 빗발이 시작했습니다.
벌써 한해도 중반 이상을 넘겼는데요, "가장 늦었다고 생각할 때가 가장 좋은 때다."라는 말이 있습니다.
이는 어떤 것의 시작을 오래 고민하는 것보다 우선 시작해 보는 것이 더 가치 있음을 의미하는 말이라 생각합니다.

학창 시절에는 이맘때쯤 길가를 걸어가다 예쁜 낙엽을 보면 주워서 책갈피 사이에 넣어 말리곤 했었습니다.
1년 중 가장 감성이 아름다워지는 시간이었습니다.
(9월) 24년 전통의 회사 복사하기
어제부터 내린 비로 더운 기운이 가고 시원한 가을이 시작되는 것 같습니다.
올여름은 정말 진이 빠진다는 말이 어울릴 만큼 무덥고 힘겨웠습니다.
1년 내내 이렇게 무더운 날씨에서 생활해야 한다면 어떨까 하는 생각만으로 벌써 지치는 때였습니다만, 이제 길었던 여름이 가고 사계절 중 가장 풍요롭고 아름다운 계절인 가을이 왔습니다.

시원한 공기가 두 볼을 스칠 때마다 저도 모르게 흐뭇한 미소를 짓는 계절입니다.
우리 ○○주식회사는 올해로 24주년을 맞이하였습니다.
건설로 시작한 게 엊그제 같은데 이제는 유통, 레저, 통신 등의 분야에서 어엿한 중견기업으로 24년이라는 역사를 가지게 되었습니다.
(9월) 2학기의 시작 복사하기
요즘 아침과 저녁으로 기온차가 큽니다.
아침에 날이 쌀쌀해서 긴 옷을 입고 나오면, 낮에는 한여름 날씨 같은데요. 아직은 여름이 가을에 주인공 자리를 주기가 싫은가 봅니다.
이렇게 여름과 가을의 줄다리기가 한창인 9월, 요즘 같은 환절기에 가장 여러분을 괴롭히는 것이 아마도 감기가 아닐까 생각합니다.

저도 최근에 재채기가 몇 번 나더니 흐르는 콧물에 금방 힘겨워하고, 금방 목이 붓고 따끔 꺼리는 것이 몸이 마음보다 먼저 가을을 반기나 봅니다.
본격적인 2학기가 시작이 되었습니다.
여름방학을 이용하여 신이 나게 여행이라도 다녀왔는지, 다들 얼굴에 생기가 가득합니다.
여러분의 얼굴만 보고 있어도 활력을 고스란히 느낄 수가 있습니다.
(9월) 3분기의 마지막 달 복사하기
안녕하십니까? 3분기의 마지막 달이 왔습니다. 반갑습니다.
따뜻한 햇볕, 시원한 바람, 높고 높은 하늘, 계절은 우리의 마음을 너무나도 여유롭게 만들고 있습니다.
올여름은 워낙 후덥지근했고, 비도 많이 왔습니다. 습도가 높아 더욱 불쾌지수가 높았던 달이 아닐까 싶습니다.

하지만, 오늘 아침운동을 하러 나왔더니 새벽공기가 꽤나 쌀쌀해져있더군요. 9월은 9월 인가보다고 생각했습니다.
여름이 끝끝내 가을에게 자리를 주지 않을 것처럼 버티더니 시간과 자연의 섭리는 무시할 수 없나 봅니다.
(9월) 9월의 매미 복사하기
9월의 바람은 선선하게 불어와 더위에 지친 몸과 마음을 어루만지고 있습니다.
한여름동안 고생하였다고 조용히 지켜보는 것만 같습니다.
한껏 여름을 노래하던 매미도 늦은 열정을 실감하듯 시들하기만 합니다.

제 짝을 찾는 일을 포기해 버린 것인지, 짝을 찾았기에 울음을 그친 것인지 알 길이 없지만 말입니다.
생에 단 한 번 뿐인 세상 나들이를 아무 성과도 없이 차가운 말로를 보였다면 정말 슬픈 일일 것입니다.
매미의 일생처럼 우리의 일생 또한 같지 않겠습니까.
어딘가의 껍질에 둘러싸여 있다가 단 한 번뿐인 세상 나들이를 와서 아무 성과 없이 세상을 떠난다면 그 얼마나 슬픈 일이겠습니까.
1페이지
랭키 서식/양식 1위 6년 연속(2013~2018)
보안사이트 인증
콘텐츠 제공 서비스 우수 품질인증
서식제공 파트너
네이버
한글과컴퓨터
마이크로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