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스폼스피치&인사말

요일 인사말 > 토요일 (61건)

전체 : 61건
페이지 : 1/13
(토요일) 가족과 함께 복사하기
한 조사기관이 요일별 퇴근 후 일상에 관해 설문한 결과 토요일과 일요일에는 가족과 함께 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연인과의 데이트, 가족과의 대화, 아이들과 놀아주기 등 가족이나 연인과 보내는 시간이 가장 많은 요일은 토요일과 일요일이라고 응답했다고 합니다.
그러나 사실 주말에 마음은 가족과 함께 운동도 하고 대화도 하고 싶지만, 몸이 말을 듣지 않습니다.

일주일 내내 쌓인 스트레스와 피로로 인해 몸이 천근만근처럼 무겁게 느껴지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잠은 잘 수록 늘고 게으름은 피울수록 느려진다고 했습니다.
가족과 함께 즐거운 주말 보내시기 바랍니다.
(토요일) 건강에 관심을 기울이다 복사하기
현대인에게 가장 소중하지만, 또 현대인이 가장 소홀히 생각하고 있는 것이 무엇일까요?
그것은 건강이 아닐까 생각합니다.
건강한 신체를 가진 사람은 오래 뛸 수 있고, 생각이 건강한 사람은 더 옳은 일을 할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몸과 마음이 건강한 사람이 멀리 보면 더 많은 일을 해낼 수 있는 것이지요.
여러분의 삶은 아직 한참 남았고, 여러분이 하고 싶은 일도 아직 한참 남았습니다.
그 한참 남은 것들을 위해 지금부터라도 여러분의 건강에 관심을 기울이시기 바랍니다.
이번 주말에는 여러분의 건강을 위해 운동을 시작하거나, 좋은 책 한 권을 읽어보는 것은 어떨까요?
(토요일) 고요한 집안 풍경 복사하기
전에는 밀린 잠을 청하더라도 오늘은 누가 뭐라 할 사람이 없겠지요.
지치고 고단한 몸과 마음에 휴식을 선물하게 되는 토요일입니다.
식구들은 일찌감치 제 할 일을 찾아 나서서인지 집안이 유난히 고요합니다.

시계가 째깍째깍 빈집에 울리며 외로운 토요일에 위로가 되어줍니다.
일부러 텔레비전을 틀어놓고 잠을 선선히 깨어 보는데요.
볼륨을 크게 틀어놓고 멍하니 있노라니 빈 위장이 신호를 보내옵니다.
(토요일) 꽃 피는 봄이 오면 복사하기
꽃 피는 봄이 오면 임 생각이 난다는 시처럼 올해도 어김없이 봄이 돌아왔네요.
막상 꽃이 피기 시작하니 누군가가 떠올랐다가 이내 사라지고 맙니다.
임의 향기가 온 몸을 아프게 하기 전에 일상으로 돌아와야 하지 않겠습니까.

진달래가 활짝 핀 것을 보면서 출근을 하였더니 내내 누군가가 그리워지고 있습니다.
화요일을 이렇게 가슴 먹먹하게 시작을 하였는데요.
여러분의 화요일은 어떻게 시작되고 있는지 궁금해집니다.
(토요일) 꽃과 함께 복사하기
불과 며칠 전까지만 하더라도 겨울의 그늘에 가려 봄을 느끼지 못하였는데요.
며칠 사이에 봄이 우리 곁으로 바짝 다가온 것을 새삼 느끼게 되는 화요일입니다.
한결 포근해진 날씨가 그 증거이고 여기저기서 새싹들이 돋아나는 것이 더욱 사실적으로 다가오는데요.

오늘은 자신도 지나치기 쉬운 꽃들에 먼저 인사를 건네보는 것은 어떨까요?
긴 시간 어둠 속에서 웅크리고 있다가 이제야 싹을 틔우고 부지런히 꽃을 맺었으니 말입니다.
힘내라는 인사가 없어도 우리를 보고 환하게 웃어주는 꽃에게 정감이 가는 하루입니다.
1페이지
랭키 서식/양식 1위 6년 연속(2013~2018)
보안사이트 인증
콘텐츠 제공 서비스 우수 품질인증
저작권OK 인증 한국저작권보호원
서식제공 파트너
네이버
한글과컴퓨터
마이크로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