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스폼스피치&인사말

시즌 인사말 > 춘분 (6건)

전체 : 6건
페이지 : 1/2
(춘분) 기다리는 봄 복사하기
꽃샘에 설늙은이 얼어 죽는다는 속담이 생각나는 날인 춘분입니다.
3월인데도 아직 추위가 채 지나가지 않아 두꺼운 옷을 벗어버리기엔 적절하지 않은 날인데요.
그래도 차차 완연한 봄이 되고 말 것입니다.

봄을 그리고 기다린 마당에 이 며칠을 참지 못하겠습니까.
봄의 절정에 이르지는 않았으나 봄이 이미 시작되었으니 너무 조바심을 내지 않아도 됩니다.
가볍게 심호흡으로 하루를 시작하고 있는 날입니다.
(춘분) 나들이 계획을 세워도 좋은 춘분 복사하기
오늘은 낮과 밤의 길이가 같고 더위와 추위가 같아진다는 춘분입니다.
24절기 중 네 번째라는 오늘을 다들 어떻게 지내고 있으신지요?
날씨가 나날이 따뜻해지고 기온이 상승하고 있어 봄나들이 계획을 세워도 좋을 때입니다.

봄이 성큼 우리 곁으로 다가와 있음을 느낍니다.
싱그러운 봄볕을 마음껏 쬘 수 있으니 이 얼마나 다행하고 감사한 일입니까.
자신의 안에서 꿈틀대는 열정을 발견하게 되는 하루입니다.
(춘분) 바람결에 꽃향기가 실려 오는 날 복사하기
격정적인 추위가 지나가고 따뜻한 봄이 찾아왔습니다.
춘분인 오늘 봄을 실감하기에는 더없이 좋을 정도로 바람결에 꽃향기가 실려 오는 것만 같습니다.
조만간 꽃놀이를 갈 생각으로 마음이 들떠 있습니다.

긴 잠에 빠졌던 생명이 깨어나고 봄의 향연을 즐기기에 좋은 계절이 돌아온 것입니다.
새로운 시작과 설렘이 공존하는 하루입니다.
날씨가 풀려서인지 몸과 마음에 쌓인 피로가 봄눈 녹듯 하고 있는 날이라 해야 하겠습니다.
(춘분) 성큼 다가선 봄 복사하기
겨울의 그늘을 지워내고 있는 춘분입니다.
봄이 성큼 우리 곁에 다가선 것을 이제야 실감하게 되었는데요.
날이 점점 따뜻해지고 있으므로 바깥 활동에 욕심을 내어 보는 것도 좋겠습니다.

봄이 오기 전에 끝내야 할 일이 생각나는 하루입니다.
그동안 춥다는 이유로 제대로 끝낼 생각을 못하고 있었는데요.
날이 풀리고 있으니 서둘러 목표한 일을 끝내야 하겠습니다.
(춘분) 실외활동량의 증가 복사하기
비로소 겨울이 마침표를 찍고 우리 곁에서 물러가고 있는 것 같습니다.
낮과 밤의 길이가 같아지는 춘분이 되고 보니 우리를 괴롭게 했던 겨울과 작별인사를 해야 하겠네요.
미운 정이 담뿍 들어서 보내기가 쉽지는 않지만 말입니다.

손발을 꽁꽁 얼게 하고 추운 날씨에 바깥 활동에 집중하지 못한 날들이었습니다.
하지만 이제는 봄이 왔으니 마음껏 실외활동량을 늘려도 좋겠습니다.
몸에 붙은 군살을 뺄 절호의 기회입니다.
1페이지
랭키 서식/양식 1위 6년 연속(2013~2018)
보안사이트 인증
콘텐츠 제공 서비스 우수 품질인증
저작권OK 인증 한국저작권보호원
서식제공 파트너
네이버
한글과컴퓨터
마이크로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