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스폼스피치&인사말

시즌 인사말 > 대한 (9건)

전체 : 9건
페이지 : 1/2
(대한) 그리운 친구들 복사하기
겨울의 한파가 무섭게 몰아닥치고 있는 대한입니다.
음력으로 12월이지만 양력으로는 1월에 해당되니 연말과 연초의 기분을 모두 느끼기에 충분한 날이라 할 수 있습니다.
이런 날은 아무리 떨치려 해도 추억이 뭉게뭉게 솟아나기 마련입니다.

지난날, 춥고 배고팠던 시절에 함께 하였던 친구들이 생각이 납니다.
사는 것에 쫓기고 바빠서 지금은 연락조차 되지 않는 친구들인데 함께 불투명한 미래에 대해 논했던 친구들은 어디서 무얼 하고 있을까요.
(대한) 눈비가 내리는 대한 복사하기
눈비가 퍼붓고 있는 대한입니다.
오늘은 다른 날보다 비교적 포근하여 내리는 눈이 어느 순간 비로 바뀌어 내리고 있습니다.
하지만 우습게 봤다가는 큰 코 다치기 쉽습니다.

우산을 받치고 다녀도 우두둑하고 빗방울이 무겁기 때문입니다.
비인지 눈인지, 그 중간단계의 상태를 하고 내리고 있기에 우산 없이 다닌다면 필시 아플 것 같습니다.
내일 빙판길이 될 것 같아 염려가 되는 하루입니다.
(대한) 눈이 내리는 대한 복사하기
춥지 않은 소한 없고 포근하지 않은 대한 없다는 속담이 생각나는 대한입니다.
소한보다는 춥지 않다고는 하나 체감온도는 똑같이 추운 날들이 이어지고 있는데요.
모쪼록 감기에 걸리지 않도록 보온에 신경을 쓰셔야 하겠습니다.

문득, 눈이 내리는 바깥 풍경에 마음을 빼앗기고 있습니다.
어디 영화에서나 나올 법하게 눈이 예쁘고 소담스럽게 내리고 있는데요.
아무래도 내일은 빙판길을 대비하여 출근길을 서둘러야겠다는 걱정이 앞서고 있습니다.
그렇더라도 제법 운치 있는 하루입니다.
(대한) 뜨거운 차 한 잔 복사하기
추위가 좀처럼 누그러들지 않는 대한입니다.
큰 추위라는 뜻이 있는 대한이라는데 역시 말과 마찬가지로 추운 날씨가 이어지고 있는 것입니다.
그래서 두꺼운 옷과 목도리를 칭칭 감고 외출에 나서고 있는 하루입니다.

길은 미끄럽고 날은 더없이 춥습니다.
이런 날에 뜨거운 차 한 잔으로 지친 몸과 마음을 녹여보는 것은 어떨까요?
의도하지 않아도 차 한 잔에 추억도 떠올려질 것입니다.
(대한) 머리가 아픈 날 복사하기
추운 날씨에 여기저기 다니다 보면 머리가 쨍하게 아플 때가 있습니다.
대한이라는 이름에 걸맞게 큰 추위가 우리 곁을 서성이고 있습니다.
집에 돌아와 지끈거리는 머리를 감싸 쥐고 잠시 휴식을 청하고 있습니다.

두통약을 먹어볼까 하지만 이내 잠깐 쉬면 나아지겠지 하고 약 먹는 것은 뒤로 미루어 봅니다.
올겨울의 추위가 빨리 물러가길 바라는 마음을 눈을 감고 빌고 있으니 말입니다.
1페이지
랭키 서식/양식 1위 6년 연속(2013~2018)
보안사이트 인증
개인정보보호 우수 사이트
콘텐츠 제공 서비스 우수 품질인증
서식제공 파트너
네이버
한글과컴퓨터
마이크로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