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스폼스피치&인사말

날씨 인사말 > 구름 (40건)

전체 : 40건
페이지 : 1/8
(구름) 가벼운 운동을 통해서 복사하기
좀처럼 하늘에 구름이 걷힐 생각을 하지 않고 있습니다.
따라서 저의 마음에도 잔뜩 먹구름이 끼어있는 것 같습니다.
며칠 비가 와서 볕을 보기가 힘들었는데요.

오늘 오후쯤에는 맑은 하늘을 볼 수 있기를 바라고 있습니다.
궂은 날씨라고 해서 집안에만 있을 것이 아니라 산책 등 가벼운 운동을 통해서 삶에 활력을 느끼기를 바랍니다.
마음먹기에 따라 얼마든지 자신의 마음을 뒤집을 수 있지 않겠습니까.
의식적으로라도 축축 쳐지려는 자신과 싸워 이기는 저와 여러분이 되기를 바랍니다.
(구름) 경쟁에 임하는 자세 복사하기
하늘을 가득 메운 구름을 바람이 심술궂게 자리를 옮기는 탓에 태양이 숨바꼭질하고 있습니다.
그 결과 종일 날씨가 변덕을 부리고 있습니다.
우리도 살면서 원하든 원하지 않든 상관없이 누군가와 경쟁하게 됩니다.

그것이 때로는 더 좋은 결과를 가져다주기도 하고 커다란 상처를 남기기도 합니다.
그러나 결과보다 중요한 것은 경쟁에 임하는 여러분의 자세가 아닐까 생각합니다.
경쟁을 즐기고 경쟁을 통해 여러분이 한 뼘 더 성장할 수 있기를 기대합니다.
여러분이 경쟁으로 인해 스스로 더 발전할 수 있는 사람이기를 기대합니다.
(구름) 구름의 모양 복사하기
오늘은 날씨 대부분을 구름 이야기를 빼고 넘기기는 어려울 것 같습니다.
평범한 날이고, 구름이 끼었지만 화창한 날입니다.
어릴 때 학교에서 일찍 돌아올 때면 하늘을 올려다보며 구름의 닮은 모양을 찾아보았는데요.

저것은 양의 모습을 닮았다, 혹은 사람의 얼굴의 형상이다, 폭신한 의자 모양이다 라는 등 빗대어 찾기 놀이를 하며 시간을 보내고는 하였지요.
창의적이고 따뜻한 시선이 담겼던 시간이었습니다.
각박한 현실이지만 오늘은 어린 시절 그때로 돌아가 구름의 모양이 어떤지 좀 살펴볼까요?
(구름) 구름이 깔린 오후 복사하기
우중충한 잿빛 구름이 낮게 깔린 오후입니다.
하늘에 이리저리 구름이 흩어진 것을 보니 소나기라도 내릴 모양입니다.
수분을 가득 먹은 구름 덩어리가 마치 물먹은 스펀지인 것처럼 무겁게만 보입니다.

우산을 준비해야 할까 말까 고민하게 만드는 하루입니다.
차라리 비가 오려면 아주 오던지 하는 마음마저 들게 만드는데요.
습하다고 해서 머리끝까지 짜증을 달고 있지는 말아야 하겠습니다.
(구름) 그럼에도 불구하고 복사하기
염치없이 시간만 자꾸 흘러서 나이만 먹는 것은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드는 날입니다.
맑게 갠 하늘에 구름 몇 점이 위로라도 해주는 것처럼 여겨집니다.
살면서 어찌 좋은 일만 가득하다 말할 수 있겠습니까.

희노애락을 느끼기에 그것이 삶이겠지요.
좋은 일 다음에는 그렇지 않은 일이, 얼굴 찌푸리게 하는 안 좋은 일이 있는 다음에는 좋은 일이 도사리고 있는 것이 우리 사는 세상의 이치이겠지요.
그러니 어두운 마음은 벗어버리고 맑아진 하늘처럼 기쁜 일이 있을 것이라는 희망을 품으며 살아야 하겠습니다.
1페이지
랭키 서식/양식 1위 6년 연속(2013~2018)
보안사이트 인증
콘텐츠 제공 서비스 우수 품질인증
서식제공 파트너
네이버
한글과컴퓨터
마이크로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