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스폼스피치&인사말

기념 인사말 > 한식 (7건)

전체 : 7건
페이지 : 1/2
(한식) 개자추의 전설 복사하기
혹시 우리나라의 고유의 4대 명절을 다 알고 계십니까?
한식인 오늘은 설날, 단오, 추석과 더불어 명절로 지냈던 날인데요.
시간이 지나면서 언제부턴가 설과 추석만큼은 보편적으로 쇠지는 않게 되어버렸네요.

불을 피우지 않고 찬 음식을 먹으며 보낸다는 오늘을 잘 보내고 있으신지요?
불에 타 죽으면서도 뜻을 굽히지 않았던 중국 개자추의 전설이 숨어있는 날입니다.
그 넋을 기념하기 위해 생긴 날이라고 하는데요.
(한식) 겨울을 잊어버리게 되는 날 복사하기
찬 음식을 먹으며 보낸다는 한식을 잘 보내고 계신지요?
동지로부터 105일째 되는 날인 오늘을 그냥 넘어갈 수는 없는데요.
성묘를 하며 기제사를 지내기도 하는 오늘의 의미를 바로 알고 가시기를 바랍니다.

봄이 완연해져서 이제 겨울은 완전히 잊어버렸습니다.
아이들의 손을 맞잡고 성묫길에 나서도 좋겠는데요.
손 없는 날인 오늘이라 이사를 가는 이도 많은 거라고 생각됩니다.
(한식) 기제사를 챙기는 날 복사하기
예전에는 차가운 음식을 먹으며 불을 피우지 않았다고 하는데요.
지금은 거의 잊힌 풍습이 되었지만 집집마다 기제사는 잊지 않고 치러지고 있다고 합니다.
추석과 더불어 성묘의 중요한 행사 날이기도 하였는데요.

1년에 한 번 뿐이기에 조상의 묘를 돌보는 일에 소홀하지 않는 우리가 되기를 바랍니다.
종교와 상관없이 조상들이 있었기에 후손인 우리가 있는 것이 아니겠습니까.
그 의미만은 변질되지 않고 우리 후손에게도 전해졌으면 좋겠습니다.
(한식) 성묘 가는 차량들 복사하기
오늘 도로에 왜 이리 차가 많은가 했더니 성묘 가는 차들이 줄을 잇고 있어서인가 봅니다.
한식인 오늘은 조상의 묘를 돌보러 가는 차량으로 외곽은 벌써 정체를 빚고 있는데요.
날씨가 많이 풀려서 봄이 왔음을 실감하게 되는 날입니다.

봄이 되었다는 말은 산소에 풀이 무성하게 자라기 시작했다는 말이 되겠지요?
서둘러 벌초에 나선 부지런한 차량의 행렬을 보며 내년에는 잊지 말아야 하겠다고 다짐하고 있습니다.
봄이 한층 따뜻한 공기를 싣고 돌아왔습니다.
(한식) 성묘에 나서는 한식 복사하기
한식의 전통을 보자면 이날은 불을 쓰지 않고 성묘를 다녀온다는 풍습이 있는데요.
현재는 그 의미가 퇴색되어 찬 음식을 먹지 않고 그냥 지나기도 합니다.
하지만 성묘에 의미는 지금껏 이어지고 있는데요.

날씨는 제법 완연하여 농사짓기에 적절한 날인 것 같습니다.
청명과 비슷한 시기라는 점에서 다소 반가운 마음인데요.
차츰 날씨가 좋아져서 화창한 날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1페이지
랭키 서식/양식 1위 6년 연속(2013~2018)
보안사이트 인증
콘텐츠 제공 서비스 우수 품질인증
서식제공 파트너
네이버
한글과컴퓨터
마이크로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