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스폼 스피치&인사말
예스폼 스피치 & 인사말 - 초봄 인사말, 봄 인사말, 초여름 인사말, 여름 인사말, 가을 인사말, 늦가을 인사말, 초겨울 인사말, 겨울 인사말, 한겨울 인사말, 늦겨울 인사말 예문 및 샘플제공
날씨 인사말
계절 인사말
월별 인사말
요일 인사말
기념 인사말
시즌 인사말
속담
사자성어
명언/격언
좋은글
건강 잃지 않기를
날마다 별반 다르지 않다고 느끼고 있었는데, 알게 모르게 내리쬐는 햇살에 힘이 실리고 있는 듯합니다.
바람에 금세 온기를 빼앗기던 햇살이 이제는 불어오는 바람에도 온기를 조금씩 지켜내고 있습니다.
그리고 그 온기가 우리에게도 전해지고 있음이 느껴집니다.

봄을 준비하기 위해 약하던 햇살이 기운을 내고 있습니다.
여러분도 햇살처럼 남은 추위 잘 견디고 건강한 모습으로 봄을 맞이할 수 있기를 바랍니다.
얼마 남은 겨울 추위에 그동안 잘 지켜온 건강 잃지 않기를 바라며, 이런 때일수록 여러분의 몸과 마음에 더 신경 쓰시기 바랍니다.
초봄 초여름 여름 가을 늦가을 초겨울
겨울 한겨울 늦겨울        
계절 인사말 > 초봄    

전체 : 20건

페이지 : 1/4

(초봄) 건강 잃지 않기를 복사하기
날마다 별반 다르지 않다고 느끼고 있었는데, 알게 모르게 내리쬐는 햇살에 힘이 실리고 있는 듯합니다.
바람에 금세 온기를 빼앗기던 햇살이 이제는 불어오는 바람에도 온기를 조금씩 지켜내고 있습니다.
그리고 그 온기가 우리에게도 전해지고 있음이 느껴집니다.

봄을 준비하기 위해 약하던 햇살이 기운을 내고 있습니다.
여러분도 햇살처럼 남은 추위 잘 견디고 건강한 모습으로 봄을 맞이할 수 있기를 바랍니다.
얼마 남은 겨울 추위에 그동안 잘 지켜온 건강 잃지 않기를 바라며, 이런 때일수록 여러분의 몸과 마음에 더 신경 쓰시기 바랍니다.
(초봄) 겨울이 모두 지나갈 때까지 복사하기
건물 안에서 바라본 밖은 참 따뜻하게 느껴집니다.
그러나 요즘은 오랜만에 양지바른 곳에 햇빛 바라기라도 나갈까 했다가는 매우 놀랄 날씨입니다.
바람이 아직 냉기를 안고 있어 햇살이 미처 비춰주지 못하는 그늘진 곳은 아직 겨울처럼 느껴집니다.

이렇게 날씨가 사람을 놀리는 날에는 감기에 걸리기 쉽습니다.
햇살에 속아 바람에 걸려 넘어지거나, 바람에 놀라 햇살을 지나치기 쉬우니 말입니다.
말이 봄이지, 아직은 따뜻한 겨울입니다.
겨울이 모두 지나갈 때까지 끝까지 긴장 놓치지 마시고 건강에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초봄) 기운나는 집밥 복사하기
개구리가 밖으로 나온다는 경칩과 봄의 시작이라는 입춘을 지났음에도 날이 풀릴 기미는 여전히 보이지 않습니다.
아직도 매서운 날씨 탓에 밖으로 나가 햇살 구경을 할 엄두가 나지 않습니다.
그러다 보니 요즘은 배달 음식을 식사를 대신하기가 쉽습니다.

그러나 집 밖에서 먹는 음식, 특히 배달 음식은 덜 든든하고, 더 쉽게 질리는 듯합니다.
든든하고 질리지 않는 것은 집에서 먹는 밥뿐이지 않나 싶습니다.
벌써 봄나물이 시장에 나왔다고 합니다.
오늘은 바쁘더라도 봄나물로 기운 나는 집 밥 해 드시고 다가올 봄 건강하게 보내십시오.
(초봄) 더 풍요롭기를 바란다면 복사하기
계절을 잊은 바람 탓에 온몸이 바들바들 떨려 자꾸 몸에 힘이 들어갑니다.
이를 악물고 추위를 견디다 보니 실내에 들어오면 턱이 뻐근할 정도입니다.
우리는 살면서 추울수록 힘들수록 몸에 힘을 주게 됩니다.

오늘 여러분의 모습은 어떻습니까?
잔뜩 힘을 주고 있지는 않습니까?
물론 봄이라는 말이 무색하게 차가운 날씨 탓도 있겠지만, 오로지 이것 때문만은 아닐 것입니다.

그러나 몸에 힘을 주고 있으면 오래 서 있기 어렵습니다.
여러분이 여러분의 삶을 더 풍요롭기를 바란다면 몸과 마음에 힘 빼고 천천히 움직이기 시작하십시오.
여러분의 인생에 건승을 기원합니다.
(초봄) 마음만은 따뜻한 하루 복사하기
하늘에서 약한 빗줄기가 내리고 있습니다.
비가 오는 것을 보니 이제 정말 봄이 오려는가 봅니다.
지난겨울은 유난히 길게 느껴질 만큼 추운 날씨가 이어졌습니다.

그만큼 돌아오는 봄이 더 기다려졌고, 더 더디 오는 것처럼 느껴졌습니다.
이제 말라버린 가지 끝에도 새잎이 돋아나고 그 잎 사이사이로 여린 꽃망울이 모습을 드러낼 것입니다.
아직은 쌀쌀한 바람에 시간이 더해져 조금씩 따뜻해지면 실내로 숨어지내고 싶던 마음이 자꾸 밖으로 나가고 싶어질 것입니다.
아직은 쌀쌀하지만 얼마 안 있으면 찾아올 봄을 기다리며, 마음만은 따뜻한 하루 보내시기 바랍니다.
1페이지